셔츠룸 첫경험 후기[사진첨부해봤어요]

매번 눈팅만 하다 첨 글을 써보네요... 



 

워낙에 글재주가 없어서.. ㅎㅎ



 

아무튼.. 본론으로.. 



 

매번 후기 보면서 나도 한번 가봐야지 하다가 



 

금요일날 기회가 되서 혼자 가보게 되었네요.. 



 

첫 방문지로.. 평 좋으신 정우실장님으로 결정.. 



 

6시 넘어서 연락드리고.. 9시 조금 안된 시간에 신사동 유앤미 도착했네요



 

룸에서 맥주한잔하며 2~3분 있으니 김태리 실장님이 들어오셔서 



 

이런 저런 시스템 설명을 친절하게 해주시고 



 

바로 초이스 시작..



 

룸초이스 7명쯤 아가씨들을 바로 보여주더군요ㅎㅎ 



 

다들 괜찮아보여서 누굴고를지...(주관적으로).. 



 

잘 결정을 못하겠더군요.. 



 

아가씨들이 다 좋은데.. 



 

Y셔츠룸은 첨이라 잘 결정 못하겠다하니.. 



 

정우 실장님이 추천해주십니다..



 

어느분 글보니 첨 갔을땐 걍 실장님 믿고 



 

추천받으라는 말을 본거 같은데.. 



 

역시 추천 받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.. 



 

제가 잘 놀지를 못하는 놈인지라.. 



 

인사 받고 나머지 시간은 대화를 주로 했는데.. 



 

말도 잘 통하고 정말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.. 



 

제가 스킨쉽을 적극적으로 안하니까 오히려 언니가 들이대서ㅎㅎ



 

좋은 시간 보내고 왔네요..